연기게시판

‘어벤져스:엔드게임’, 개봉 4시간30분 만에 100만 돌파 ‘불멸의 기록’

LDH | 2019.04.25 13:48 | 조회 25

‘어벤져스:엔드게임’의 주역들이 24일(한국시간) 미국 LA의 한 극장에서 열린 핸드프린팅 행사에서 포즈를 취하고 있다. 왼쪽부터 케빈 파이기 마블스튜디오 대표, 크리스 햄스워스(토르), 크리스 에반스(캡틴 아메리카), 로버트 다우니 주니어(아이언맨), 스칼렛 요한슨(블랙 위도우), 제레미 러너(호크 아이), 마크 러팔로(헐크). 사진=게티이미지코리아

■ ‘어벤져스:엔드게임’ 광풍이 시작됐다

마블 세계관 완결편…액션·서사 탄탄
성지 ‘용아맥’ 5월4일까지 전석 매진
1000만 넘어 아바타 기록 깰지도 주목
관객들 “마블과 함께한 10년 눈물이 나”


“휴가와 개봉일이 겹쳐 일찌감치 예매창 새로고침을 수십 번 눌러 성공했다.” (23·군인)

“중간고사 기간이라 일찍 끝나서 왔다. 앞으로 세 번 더 볼 거다.” (17·여고생)

“어제 새벽 겨우 취소 표를 구했다. 교대근무를 마치고 후다닥 왔다.” (40·남·직장인)

“개봉일에 보려고 연차를 냈다. ‘어벤져스’의 마지막이라 첫날 보고 싶었다.” (28·남·직장인)

24일 개봉한 ‘어벤져스:엔드게임’(어벤져스4)의 열기가 너무 뜨거워 데일 지경이다. 시작부터 ‘광폭흥행’이며 ‘광풍’이다. 블록버스터를 가장 효과적으로 관람할 수 있는 ‘성지’로 통하는 ‘용아맥’(서울 용산CGV 아이맥스 상영관)에는 개봉 첫날 새벽부터 관객이 구름처럼 몰렸다. 624개 좌석은 회마다 매진. 심지어 25일 오전 2시15분 상영분도 단 2석만 빼고 다 팔렸다. 5월4일치까지 ‘용아맥’ 좌석은 구할 수 없다.

열기는 신기록으로 직결됐다. 이날 상영 시작 4시간30분 만인 오전 11시30분 100만 관객(영화관입장권통합전산망)을 돌파했다. 전무후무한 기록이다. 종전 최고 오프닝 기록인 2018년작 ‘신과함께:인과 연’의 124만 명을 단숨에 앞질렀다.

이날 오후 용산CGV에서 만난 최 모 씨(29·여)는 “친구들을 동원해 예매에 성공했다”며 “아이맥스를 봤으니 앞으로 4DX, 2D관에서 한 번씩 더 볼 계획”이라고 했다. 연일 쏟아지는 이슈에 관심이 쏠려 극장을 찾은 관객도 적지 않았다. “외근하고 직장동료와 함께 3D 버전으로 봤다”는 40대 강 모 씨는 “요즘 여기저기서 ‘어벤져스’를 얘기해 궁금해 챙겨봤다”고 말했다.

‘어벤져스4’의 폭발적인 분위기는 어린이날 연휴가 겹친 5월 첫째 주까지 이어질 것으로 보인다. 한 멀티플렉스 극장체인 관계자는 이날 “‘어벤져스’ 2편과 3편에 이어 이번에도 1000만 관객을 무난히 넘을 것으로 보고 있다”고 밝혔다. 열풍에 힘입어 관객층이 50∼60대로 확대된다면 역대 외화 최고 흥행작인 2009년 ‘아바타’(1348만명)를 넘어 그 이상 기록도 가능하다는 예측이다.

● “영화관서 다 같이 훌쩍훌쩍”

‘어벤져스4’는 치솟을 대로 치솟은 관객의 기대치에 그대로 부합하는 탁월한 완성도로 그 위용을 드러냈다. 2008년 ‘아이언맨’으로 시작해 햇수로 12년간 22편의 작품으로 구현한 마블 히어로의 세계관을 집대성한 완결편으로 제 몫을 하고 있다. 마블 시리즈에서 활약한 크고 작은 캐릭터들이 한 데 모여 절대악 타노스에 맞서 벌이는 후반 대전투는 장엄하기까지 하다.

특히 시간여행 콘셉트를 적용, 과거로 향해 자신들이 거쳐온 사건을 다시 마주하는 영웅들의 모습은 코믹하면서도 뭉클하다. 아버지를 만나는 아이언맨이나 첫사랑과 재회하는 캡틴 아메리카의 모습은, 이들이 판타지의 주인공이 아닌 유려한 역사를 가진 진짜 영웅이라고 말하고 있다. 액션만큼 서사도 강해 상영시간 3시간1분이 길게 느껴지지 않는다.

SNS에서 확인되는 관객의 반응 역시 절대적이다. “10점 만점으로 부족하다” “마블의 역사가 주마등처럼 흘러 눈물이 날 지경” “영화관에서 다 같이 훌쩍훌쩍했다”는 반응이 쏟아진다.

수입배급사 측은 스포일러와도 전쟁 중이다. 제작진이 “오리지널 히어로 6명이 이별을 고한다”고 예고한 대로 영화 엔딩은 뭉클함과 아쉬움이 뒤섞여 감동을 자아낸다. 알고 보면 재미가 반감될 수밖에 없어 아직 보지 않은 팬들은 스포일러를 경계하며 ‘댓글 보기 금지’를 강조하고 있다.
twitter facebook me2day 요즘
- 연기게시판
  • "연기게시판에서 진출, 오디션 정보, 학과 안내사항을 확인하세요!"
229개(1/12페이지)
연기게시판
번호 제목 글쓴이 조회 날짜
공지 2019년 4월 커리큘럼 사진 첨부파일 관리자 31 2019.04.09 17:52
228 '악인전' 김성규 "연쇄살인마 연기 위해 56kg까지 체중 감량" 사진 LDH 3 2019.05.16 14:14
227 ' 명탐정 피카츄, 치명적인 귀여움' 사진 첨부파일 승준올드만 5 2019.05.07 14:23
>> ‘어벤져스:엔드게임’, 개봉 4시간30분 만에 100만 돌파 ‘불멸의 기 사진 LDH 26 2019.04.25 13:48
225 '뉴스룸' 전도연 "세월호·영화 '생일', 우리의 이야기" 사진 LDH 20 2019.04.18 13:43
224 [새영화] 굳이 이렇게까지...피비린내 나는 액션 '헬보이' 사진 LDH 24 2019.04.11 14:13
223 '샤잠', 개봉 첫날 '돈' 꺾고 1위…'생일'은 2위로 출발 사진 첨부파일 이도훈 33 2019.04.04 15:57
222 '돈', 개봉 9일만에 200만 돌파..감사 '인증샷' 공개[공식] 승준올드만 21 2019.03.28 14:08
221 뮤지컬 ‘영웅’ 12일 마지막 티켓 오픈! 사진 첨부파일 승준올드만 14 2019.03.19 13:58
220 항거' 5일 연속 1위...'캡틴 마블' 예매율 91.1% 돌파 사진 첨부파일 승준올드만 18 2019.03.07 16:29
219 2019년 3월 커리큘럼 사진 첨부파일 관리자 39 2019.03.04 21:53
218 '사바하', 웃음 잡는 관람 후기 등장.."쿵따리 사바하" 사진 첨부파일 jhn1203 30 2019.02.22 17:14
217 여진구, 시간을 달리는 소년(인터뷰) 사진 첨부파일 승준올드만 14 2019.02.19 21:58
216 '문제적 남자' 진지희, 대학 성적표 공개 '과탑, 평점 4.44, A+ 사진 첨부파일 승준올드만 25 2019.02.12 14:18
215 2019년 2월 커리큘럼 사진 첨부파일 관리자 35 2019.02.10 17:02
214 ‘뺑반’ 개성 강한 캐릭터와 믿고 보는 연기로 뜨거운 호평 사진 첨부파일 승준올드만 21 2019.02.01 16:26
213 조선판 좀비물 '킹덤', 넷플릭스 타고 전 세계 덮칠까 사극에 좀비 더 사진 첨부파일 jhn1203 26 2019.01.25 15:19
212 "류승룡부터 이하늬"..'극한직업', 개봉날 예매율 1위 석권 사진 첨부파일 승준올드만 20 2019.01.23 17:38
211 "나는 김순희 좋은데"…'말모이' 관객 울린 명대사4 사진 첨부파일 승준올드만 73 2019.01.15 14:48
210 '보헤미안 랩소디' 흥행ing..스크린X로만 100만명 봤다 사진 첨부파일 jhn1203 29 2019.01.11 19:43
209 빗나간 사랑과 운명 영화 ‘갈매기’ 사진 첨부파일 승준올드만 21 2019.01.08 14:2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