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기게시판

빗나간 사랑과 운명 영화 ‘갈매기’

승준올드만 | 2019.01.08 14:27 | 조회 18

누구나 젊은 날 짝사랑의 기억을 하나쯤은 지니고 있을 것이다. 여학교 시절 바람같이 나타나 어린 마음을 뒤흔들어 놓았던 교생 선생님으로부터 함께 성탄 연극을 준비하던 교회 오빠에 이르기까지. 그러나 대부분 예방주사 자국처럼 기억의 한 구석에 흔적만 남기고 사라져 버린 지 오래다. 세월의 풍화작용으로 낡아버린 기억은 이젠 나뭇잎 끼워진 책갈피처럼 아름다운 추억으로 남아 있다. 그러나 때론 ‘날카로운 키스’처럼 다가와 운명을 바꿔버리는 짝사랑도 있다. ‘사랑과 운명’을 다룬 작품 중 고전으로 불리는 안톤 체호프의 '갈매기'가 그렇다. 체호프의 4대 희곡으로 평가되는 이 작품은 수없이 연극으로 공연되어 왔음에도 셰익스피어가 그렇듯 매번 다른 감동으로 다가오는 연극의 교과서 같은 작품이다. 블록버스터 영화들의 틈새에서 용케 찾아낸 남편 덕분에 영화 '갈매기(마이클 메이어 감독, 2018년 작)로 만나게 되었다.


화는 어느 여름, 호숫가 별장을 무대로 다섯 인물의 엇갈린 사랑 이야기가 펼쳐진다. 먼저 그들의 사랑 족보를 정리해 보면 별장 관리인의 딸인 마샤(엘리자베스 모스)는 주인집 아들 콘스탄틴(빌리 하울)을 사랑한다. 콘스탄틴은 동네 처녀 니나(시얼샤 로넌)를 사랑한다. 니나도 콘스탄틴을 사랑하지만, 그의 엄마 이리나(아네트 베닝)와 함께 온 연인인 작가 보리스(코리 스톨)에게 끌린다.


사랑의 파열음은 각자의 욕망이 충돌하면서 시작된다. 콘스탄틴은 희곡작가를 꿈꾸지만. 아직 역량이 모자란다. 배우가 되기를 소망하는 니나와 작은 시골에서 함께 연습도 하며 꿈을 키우는 도중 성공한 작가 보리스의 등장으로 질투의 화신으로 변한다. 보리스는 이미 명성을 얻고 있음에도 늘 새로운 작품에 대한 걱정으로 초조하다. 그는 니나를 보는 순간 새 작품의 영감을 얻고 그녀를 유혹한다.


이미 여배우로 성공을 거둔 이리나는 자기보다 젊고 이지적인 매력남 보리스마저 얻어 부족함이 없다. 다만 자신만 아는 이기적 행동으로 주변과 충돌한다. 특히 보리스의 등장으로 날카로워진 아들 콘스탄틴과 대립한다. 이루어지지 못하는 절망적 짝사랑에 지친 마샤는 자신을 사랑해 주는 교사와 충동적으로 결혼하나 짝사랑의 끈을 놓지 못한다. 어느 날 콘스탄틴은 갈매기를 총으로 쏘아 흔들리는 니나에게 던지고, 자신의 머리도 겨냥하나 다행히 상처만 남기고 빗나간다.


체호프는 이 작품과 관련하여 “인간은 항상 두 가지를 열망한다. 가질 수 없는 것과 가지고 싶은 것”이라는 말을 남겼다. 하늘을 나는 갈매기는 어쩌면 가지고 싶지만 가질 수 없는 꿈을 상징하는지 모른다. 갈매기는 자유로워야 한다. 짝사랑도 꿈의 하늘을 날 때는 아름답지만, 소유하는 순간 죽고 만다. 갈매기를 쏘아 죽인 콘스탄틴은 자신의 갈망을 파괴함으로써 역설적으로 자신의 운명을 쏘아버린 것이다.


찰리 채플린은 “인생은 멀리서 볼 때 희극이지만 가까이서 보면 비극”이라고 했다. 어린 시절 짝사랑도 지금은 지나간 아름다운 추억이지만 당시 어린 마음에는 밤을 새는 고통이었으리라. 아, 부조리한 인간의 운명이여!


twitter facebook me2day 요즘
- 연기게시판
  • "연기게시판에서 진출, 오디션 정보, 학과 안내사항을 확인하세요!"
221개(1/11페이지)
연기게시판
번호 제목 글쓴이 조회 날짜
공지 2019년 3월 커리큘럼 사진 첨부파일 관리자 17 2019.03.04 21:53
220 뮤지컬 ‘영웅’ 12일 마지막 티켓 오픈! 사진 첨부파일 승준올드만 3 2019.03.19 13:58
219 항거' 5일 연속 1위...'캡틴 마블' 예매율 91.1% 돌파 사진 첨부파일 승준올드만 9 2019.03.07 16:29
218 '사바하', 웃음 잡는 관람 후기 등장.."쿵따리 사바하" 사진 첨부파일 jhn1203 17 2019.02.22 17:14
217 여진구, 시간을 달리는 소년(인터뷰) 사진 첨부파일 승준올드만 10 2019.02.19 21:58
216 '문제적 남자' 진지희, 대학 성적표 공개 '과탑, 평점 4.44, A+ 사진 첨부파일 승준올드만 18 2019.02.12 14:18
215 2019년 2월 커리큘럼 사진 첨부파일 관리자 31 2019.02.10 17:02
214 ‘뺑반’ 개성 강한 캐릭터와 믿고 보는 연기로 뜨거운 호평 사진 첨부파일 승준올드만 19 2019.02.01 16:26
213 조선판 좀비물 '킹덤', 넷플릭스 타고 전 세계 덮칠까 사극에 좀비 더 사진 첨부파일 jhn1203 22 2019.01.25 15:19
212 "류승룡부터 이하늬"..'극한직업', 개봉날 예매율 1위 석권 사진 첨부파일 승준올드만 16 2019.01.23 17:38
211 "나는 김순희 좋은데"…'말모이' 관객 울린 명대사4 사진 첨부파일 승준올드만 45 2019.01.15 14:48
210 '보헤미안 랩소디' 흥행ing..스크린X로만 100만명 봤다 사진 첨부파일 jhn1203 20 2019.01.11 19:43
>> 빗나간 사랑과 운명 영화 ‘갈매기’ 사진 첨부파일 승준올드만 19 2019.01.08 14:27
208 [Y이슈] 김혜수→배두나→하정우, 충무로는 '영어 공부' 삼매경 사진 첨부파일 jhn1203 24 2019.01.05 14:53
207 '극비수사' 김윤석X유해진, 사주로 유괴된 아이를 찾은 형사와 도사의 3 사진 첨부파일 승준올드만 36 2018.12.26 13:48
206 [컬처톡] "역시 조승우" 매 순간이 명장면…뮤지컬 '지킬앤하이드' 사진 첨부파일 승준올드만 9 2018.12.18 13:50
205 ‘국가부도의 날’→‘도어락’→‘마약왕’까지..대한민국 시대상 담은 영화3 사진 첨부파일 승준올드만 18 2018.12.11 13:53
204 '나쁜형사', 시작은 청불이나 끝은 창대할까…"선악 중심 외줄타기 이어진 사진 첨부파일 승준올드만 11 2018.12.04 14:33
203 마동석 `성난황소`, 흥행 질주…5일만에 100만 관객 넘었다 사진 첨부파일 승준올드만 14 2018.11.27 14:59
202 [박스오피스 순위] 26일 보헤미안 랩소디 개봉순위 1위 차지, 2위 성 사진 혁파치노 9 2018.11.26 15:09
201 하정우-이선균, '호흡 기대하세요' 사진 첨부파일 우리우리 18 2018.11.21 22:05